HOME > 정치/국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4.15총선]홍준표,공관위 최후통첩에 양산 출마선언
김두관 의원과 빅매치 성사
 
안기한 기자 기사입력  2020/02/11 [17:01]
[KPA뉴스=안기한 기자]고향출마를 고집하던 홍준표 전 지사가 공관위의 최후 통첩에 백기를 들었다. 
▲ 홍준표와 김태호 후보     © 안기한 기자



홍 전 지사는 11일 오후 3시 30분경, 밀양선거사무실에서 측근들에게 “나는 양산 간다. 태호도 성산(창원) 와야지..”라고 말했다. 홍 전 지사는 이날 지지자들과 의령을 방문하고 돌아오는 길이었다. 

 

“공천관리위와 의논했느냐”는 질문에는 “수험생이 선생한테 물어보고 지원하느냐”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11 [17:01]  최종편집: ⓒ KPANEWS한국언론사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