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 공중전화부스 재탄생
저녁에 은은한 LED 전등 ‘눈길’
 
이현재 기자 기사입력  2017/08/08 [20:49]

 

고양시(최성)는 휴대폰 보급으로 사용량이 급감하고 관리가 되지 않아 점점 도시 흉물로 전략하고 있는 ‘공중전화부스’를 도시경관에 어울리는 하나의 아름다운 조형물 재탄생시켰다고 8일 밝혔다.

 

기존 공중전화부스는 밀폐된 답답한 디자인으로 기존 상가를 가리는 거대한 도로의 지장물로 인식됐다. 따라서 주변상가 및 도로를 자주 이용하는 주민들로부터 도시미관을 해친다는 이유 등을 이유로 불편민원이 자주 발생했다.

 

이에 시는 ‘원당 호국로 경관개선 사업부지’ 내 공중전화부스 3대를 KT링커스와 수차례 협의 후 시범적으로 변화시키기로 했다.

 

새롭게 재탄생 된 공중전화부스는 개방된 지주형 공중전화부스로 이용하기 편리하고 유리가 사용되지 않아 깨질 위험이 없어 유지관리가 쉽다. 특히 저녁에는 은은한 LED전등으로 주변과 어울리는 아름다운 경관을 연출하며 시민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이와 관련 시 관계자는 “공중전화부스뿐만 아니라 도시의 지장물로 인식돼 점점 불편하고 흉물로 전략하고 있는 시설물들의 디자인 개선을 통해 도시경관에 어울리는 아름다운 조형물로 탈바꿈 시킬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8/08 [20:49]  최종편집: ⓒ KPANEWS한국언론사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양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공식] (사)한국언론사협회, 제4회 '2016 대
광고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