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 SNS 가수 협회 회장 김동원 재능기부 MOU 체결
 
이광석 기자 기사입력  2019/10/01 [15:18]
▲     © 이광석 기자

뉴스8080 과 한국 SNS 가수 협회 재능기부 및 나눔 협약 MOU 뉴스8080 과 한국 SNS가수 협회는 2019년 10월 1일 뉴스8080 본사 사무실 에서 재능 기부 및 나눔 업무 협약 MOU를 체결 하였다

한국 SNS가수 협회 김동원 협회장은 시인이며 무술인 이다
김동원 시인은 보기에 날이 잘 선 칼 같지만
이야기를 나눠보면 푸근함이 배어나고
소주 냄새가 풍기는 도회적 농부라면 맞을 것이다
서울이고 기혼이며 제조및 무역업을 하며
중국과 아시아 국가를 다녔다
불의의 교통사고로 수년간 병상 생활을 했고
그가 만든 무술 격무도에 의지해 재활도 했다
또한 제품 개발 특허 등록 신청을 통해
주식회사 한국 신 에너지를 운영 중이기도 하다
감수성이 풍부한 사람으로
4년전 시집 그리움 하나를 발간하고
2집 출간을 앞두고 있기도 한다
짧은 글도 긴 글에도 그리움과 외로움이 묻어 나는
가을 같은 글을 써서 감성을 자극한다
시인의 많은 시 중에서 필자가 듣고 
생각 하게 하는 시 두편을 올려 본다
 
코스모스
           서암/김동원

놀이터를 벗어나
길 섭에 올라온 여자 아이들
어디를 바라 보고 섯는지 
까치발을 하고 키를 세운다
사내 아이들 뛰어간 신작로 길로
줄을 서 손에 손을 잡고 흔들 흔들 
하늘한 웃움으로 
오후 한 낮을 바람으로 살랑인다
가을 처럼...
 
 
인연
          서암/김동원
온다고 하면 날이 지났음인데
간다하면 노여운 마음 없으려는지
오고 가는것이 어디 마음대로 되는것이더냐만
인연이 되어 왔고 인연이 끝나 가는 것을...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0/01 [15:18]  최종편집: ⓒ KPANEWS한국언론사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