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연예.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주은 “남편 문용현, ‘유통령’”
 
정다운 기자 기사입력  2019/10/27 [14:55]
▲ 사진 : SBS플러스     © 정다운 기자

[KPA뉴스=정다운 기자]27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개판 5분 전, 똥강아지들에서는 배우 오주은 남편 문용현과 딸 희수가 남다른 손재주를 뽐낸다.

 

이날 오주은 가족은 집안 여기저기서 잠을 자는 반려견 하비를 위해 집을 만들어주기로 한다. 희수는 바로 스케치북에 설계도를 그리고 아빠 문용현에게 설명해주면서 어떻게 만들지에 대해 진지하게 상의한다.

 

아빠 문용현은 솜씨를 발휘하며 만들기에 돌입하고 이 모습을 본 MC 소유진은 저 정도의 실력이면 1인 방송을 시작해도 되겠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는다.

 

오주은은 남편이 어린이 프로그램을 많이 했고 아동 미술, 미술 심리, 아동 요리, 보육교사, 색종이 접기 자격증을 땄다라고 말해 유통령이라는 별칭에 걸맞은 전문성을 자랑하기도 한다.

 

문용현은 박스로 뼈대를 만들 뿐 아니라 두 겹으로 덧대어 튼튼하게 만들고 지붕까지 만들어 올리며 전문가다운 모습을 보인다. 특히 완성된 집은 희수가 그린 설계도와 100% 싱크로율을 선보여 출연자들의 감탄을 모은다.

 

희수는 집 꾸미기를 담당해 남다른 그림 실력을 뽐낸다. 엄마 오주은이 희수에게 어떤 미술가처럼 되고 싶냐고 질문하자 희수는 마티스 또는 르누아르라고 답했고 화풍까지 직접 그려 보이며 미술에 대한 높은 지식을 뽐낸다.

 

이에 MC 서장훈은 우리도 작품을 보고 누구의 작품인지 알기 어려운데 희수가 대단하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는다.

 

문용현&희수 금손 부녀가 만든 고퀄리티 반려견 하비의 집은 27일 오후 740SBS플러스 개판 5분 전, 똥강아지들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0/27 [14:55]  최종편집: ⓒ KPANEWS한국언론사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최근 인기기사
광고